아산시 ‘미래 모빌리티 포럼’ 개최

산업
아산시 ‘미래 모빌리티 포럼’ 개최
- 산‧학‧연과 함께 미래 모빌리티 산업 대응 및 육성 방향 구상

  • 입력 : 2023. 10.26(목) 04:27
  • 류제석 기자
아산시 ‘미래 모빌리티 포럼’ 개최 [사진=아산시]
[코리아인경제신문/아산] 류제석 기자 =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25일 선문대학교에서 ‘모빌리티의 미래, 충남(아산)이 답이다’라는 주제로 산‧학‧연‧관 포럼을 개최하며, 자율주행차 등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전환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아산시‧교육부‧충청남도가 공동 주최하고 선문대학교, 순천향대학교, 한국교통대학교, 한국기술교육대학교, 한남대학교 등 5개 대학이 공동 주관해 열렸으며, 차세대 모빌리티 산업 발전에 대한 전략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산‧학‧연‧관 등 각계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 지역 미래 모빌리티의 전망’에 대한 이덕규 아산시 정책특별보좌관의 기조 발제를 시작으로 △문병록 아산시 미래전략과장의 ‘충남(아산시) 자동차 부품산업 발전방안’ △최창하 선문대학교 부총장의 ‘미래 모빌리티 시대의 맞춤형 교육’ 순으로 주제 발표가 이어졌다.

이 자리에서 문병록 미래전략과장은 “미래 모빌리티는 ‘신산업 대전환’을 상징하는 아산시의 중요한 미래 먹거리 중 하나다”라며, “아산시는 자동차‧디스플레이‧반도체 분야의 3대 주력산업을 육성하고 있는 성장 진행형 도시로서 미래 모빌리티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번 포럼을 계기로 자율주행차 등 미래 자동차 혁신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될 것으로 기대한다.
류제석 기자 yyjjss308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