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3.05(금) 17:16
탑뉴스 경제인 기획특집 기자수첩·칼럼 기업소식
대전도시철도, 평일 '자전거 휴대승차' 확대 운영

- 3월 1일부터 출퇴근 시간대 제외하고 전동차 맨 앞․뒤칸 휴대승차 가능

2021년 02월 23일(화) 18:08
[대전/koeco]황신민 기자ㅣ대전도시철도공사가 오는 3월 1일부터 평일 출퇴근 시간대를 제외하고 '자전거 휴대승차'를 상시 운영한다.

이에 따라 주말과 공휴일뿐만 아니라 평일에도 출퇴근 시간을 제외한 나머지 시간대에는 도시철도 맨 앞·뒤칸에 자전거를 가지고 탑승할 수 있게 됐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교통수단인 자전거·전동킥보드 등의 이용이 증가함에 따라 개인모빌리티와 도시철도 간 연계성을 높여 시민 편의와 도시철도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책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실시된 시범운영 결과, 우려했던 안전사고는 발생하지 않았고 오히려 출퇴근 제한 시간 폐지를 요청한 민원이 발생했을 정도로 자전거 휴대승차 확대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가 매우 컸다.

자전거는 전동차 맨 앞·뒤 칸 지정된 곳에서만 휴대 승차할 수 있으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출퇴근 등 혼잡 시간대인 오전 7시~10시, 오후 4시~7시 30분에는 휴대승차가 제한된다.

또한 접이식 자전거·전동킥보드 등 각 변의 합이 158cm, 중량 32kg 이내인 개인형 이동장치는 요일과 시간대에 상관없이 휴대승차가 가능하다.

조광래 고객마케팅팀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자전거 등 개인 교통수단과 대중교통수단 연계 중요성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라며 '기존 일반 승객과 자전거 이용 승객 모두 불편하지 않도록 제도 정비 및 이용 에티켓 홍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황신민 기자
이메일 tlaldjf@naver.com
황신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제호 : 코리아인경제신문|등록번호 : 인천, 아01493|발행인·편집인 : 황신민 |발행일 : 2015. 3. 2 | 인천광역시 부평구 원적로 288, 가동 102호(산곡동, 삼보아파트)
기사제보 : ggh7000@hanmail.net대표전화 : 041-669-7000 | 팩스 : 041-337-1790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황신민
[ 코리아인경제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