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ㆍ13개기관 맞춤형 통합돌봄 지원 협력에 나서
  • 입력 :
대전시 ㆍ13개기관 맞춤형 통합돌봄 지원 협력에 나서

- 대전시,‘온통대전 온정나눔 플랫폼 연계 지역사회 통합돌봄 업무협약’

황신민 기자 tlaldjf@naver.com
2021년 11월 24일(수) 17:33
[대전/koeco]황신민 기자ㅣ대전시는 23일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충남대학교병원 등 13개 관계기관과 시청 중회의실에서 ‘온통대전 온정나눔 플랫폼 연계 지역사회 통합돌봄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체결 기관들은 온통대전‘온정나눔’플랫폼과 연계하여 지역사회 통합돌봄 활성화를 통해 지역공동체 강화로 저소득계층 등 돌봄 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대전시는 사업총괄 및 행정적 지원을 담당하고, 협약 참여 기관들은 돌봄대상자(퇴원환자) 통합돌봄 업무수행과 홍보 등을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온정나눔 플랫폼 연계 지역사회 통합돌봄사업’은 지역내 병원에서 퇴원한 돌봄이 필요한 독거 저소득 노인, 장애인 등에 대해서 안전손잡이 설치 등 주거환경개선과 거동 불편한 분들에 대한 요양 돌봄, 일반식을 드시지 못하는 분들에 대한 맞춤형 영양급식지원 등을 제공하고, 개인별로 사례관리도 추진한다.

사업비는 온통대전 ‘온정나눔’기부 플랫폼 기부금과 후원단체의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금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사업 성과에 따라 예산 투입 등 사업 확대 여부를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서는 대전도시철도공사 임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금한 3천만 원을 온정나눔에 기부하는 기탁식도 함께 진행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협약에 동참해 주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13개 기관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 지역사회 통합돌봄 발전에 힘써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하며,“병원 퇴원 독거노인, 장애인에 대하여 맞춤형 영양급식 지원 등 민선7기 약속사업인 돌봄문화 확산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의지를 보였다.
황신민 기자 tlaldjf@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