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학교 미세먼지 관리계획’ 추진

교육
충남교육청, ‘학교 미세먼지 관리계획’ 추진
- 봄철 미세먼지 단계적 대응 추진
- ‘학교 미세먼지 관리계획’ 추진해 교육공동체 건강 보호 ‘총력’
- 1기관 1담당자 지정‧운영...학교별 미세먼지 대응상황 자체 점검 실시
- 미세먼지 예보등급 ‘나쁨’ 이상 시 실외수업 자제
- ‘경보’ 단계 발령 시 비상대책반 운영해 휴업 및 학사운영 조정 등 검토
  • 입력 : 2023. 03.22(수) 21:53
  • 류제석 기자
충남교육청 전경
[코리아인경제신문/교육] 류제석 기자 =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봄철 미세먼지의 신속한 대응을 위해 기관과 학교마다 담당자를 필수 지정‧운영하고, 예보 단계별 대응사항을 추진한다.

이번 ‘학교 미세먼지 관리계획’에는 ▲미세먼지 발생에 따른 단계별 학교 추진사항 ▲미세먼지 계기교육 및 담당자 교육 운영 ▲미세먼지 집중관리지역 지정 등의 내용을 담아 교육공동체의 건강을 선제적으로 보호하고, 도내 교육기관과 학교의 효과적인 미세먼지 대응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미세먼지 예보등급 ‘나쁨’ 이상 발생 시 문자알리미시스템을 통해 학교로 상황을 전파하여 ▲실외수업 자제 ▲바깥공기 유입 차단 ▲실내공기질 관리 등 학생·교직원의 건강보호조치를 시행하며, 고농도 미세먼지 ‘경보’ 단계 발령 시, 비상대책반을 운영하여 ▲휴업, 학사운영 조정 등 검토 ▲미세먼지 민감군 학생 관리 ▲미세먼지 저감조치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교육청에서는 미세먼지 발생에 따른 촘촘한 대응을 위해 도내 전체 학교, 교육기관에 미세먼지 담당자 및 대리근무자를 지정‧운영하고, 환경부의 미세먼지 예·경보와 미세먼지 알리미를 활용하여 미세먼지 상황 전파 체계를 정비했다.

또한, 각급학교에 미세먼지 발생 시 단계별 대응사항을 구체적으로 안내했으며, 미세먼지 위해성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하여 학생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대응 행동요령, 마스크 착용법 및 주의사항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 미세먼지 계기교육을 실시하고, 미세먼지 담당자를 대상으로 관련 직무 교육을 의무 이수하도록 했다.

이 밖에도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빈발시기에 대비하기 위하여 학교별 미세먼지 대응상황 자체점검을 실시한다. ▲실내 공기질 관리 여부 ▲민감군 학생 보호 및 학사운영 조정 등 미세먼지 대응계획 ▲비상저감조치 대응 준비사항 등에 대한 철저한 점검으로 교육공동체의 건강보호 증진에 기여할 계획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미세먼지가 사회재난으로 추가됨에 따라 학교와 교육기관의 촘촘한 대응체계 구축은 필수적이다.”라며, “충남교육청에서는 예보단계별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업무담당자의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관련 부서와 기관 간 협업을 통해 미세먼지 발생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류제석 기자 yyjjss3081@hanmail.net